박은빈이 인생네컷 찍기 전에 한 ‘이 행동’, 카메라에 딱 걸렸다

소속사가 공개한 브이로그
‘가방에서 입술을 찾는 건…’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히로인 배우 박은빈 브이로그 속 한 장면이 이목을 끌고 있다.

이하 유튜브 "나무엑터스 NAMOOACTORS Official"
이하 유튜브 ‘나무엑터스 NAMOOACTORS Official’

지난 12일 박은빈 소속사 나무엑터스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은빈이와 함께하는 제주도의 나날 #우영우 일지 2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촬영장에서의 박은빈 모습과 쉬는 날 박은빈 일상 등이 담겨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촬영이 없는 쉬는 날 박은빈은 밖으로 나와 틈새 제주도 여행을 만끽했다. 그는 촬영팀과 길을 지나던 중 발견한 셀프 스튜디오에서 즉석 사진을 찍기로 마음먹었다.

셀프 스튜디오가 낯선 듯한 박은빈은 두리번두리번거리더니 보라색 배경을 골라 사진 찍기에 도전했다. 이때 박은빈은 “이거 (사진 찍기) 시작 누르면 엄청 바빠질 것 같아요. 미리 준비해야지!!”라며 갑자기 가방을 기계에 내려놓고 그 안에서 립스틱을 급하게 찾았다. 

이때 화면 아래에는 ‘가방에서 입술을 찾는 건 국룰이에요’라는 자막이 깔려 웃음을 자아냈다. 다양한 포즈로 사진을 여러 장 찍은 박은빈은 호탕한 웃음과 함께 “망했어요”라는 말을 남겨 유쾌함을 안기기도 했다.

해당 브이로그에는 박은빈 외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출연 중인 여러 배우들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다음은 나무엑터스가 공개한 박은빈 브이로그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