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 구조인력인 티미카 수색·구조대가 악어를 잡았는데요. 그러나 죽은 악어가 땅으로 끌려나온 순간, 주민들은 웃기는 커녕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악어의 배가 열리자 통곡 소리는 더 커졌습니다. 바로 전날 저녁 강가에서 게를 손질하다 악어에게 끌려간 다미아누스 야유타(30)씨의 유해가 나왔기 때문입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울음바다 서울=연합뉴스) 지난 21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령 파푸아에서는 마을 주민들을 공격하던 7m 길이 악어가 사살됐습니다. 현지 구조인력인 티미카 수색·구조대가 악어를 잡았는데요. 그러나 죽은 악어가 땅으로 끌려나온 순간, 주민들은 웃기는 커녕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악어의 배가 열리자 통곡 소리는 더 커졌습니다. 바로 전날 저녁 강가에서 게를 손질하다 악어에게 끌려간

현지 구조인력인 티미카 수색·구조대가 악어를 잡았는데요.

그러나 죽은 악어가 땅으로 끌려나온 순간, 주민들은 웃기는 커녕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악어의 배가 열리자 통곡 소리는 더 커졌습니다.

바로 전날 저녁 강가에서 게를 손질하다 악어에게 끌려간 다미아누스 야유타(30)씨의 유해가 나왔기 때문입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울음바다 서울=연합뉴스) 지난 21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령 파푸아에서는 마을 주민들을 공격하던 7m 길이 악어가 사살됐습니다. 현지 구조인력인 티미카 수색·구조대가 악어를 잡았는데요. 그러나 죽은 악어가 땅으로 끌려나온 순간, 주민들은 웃기는 커녕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악어의 배가 열리자 통곡 소리는 더 커졌습니다. 바로 전날 저녁 강가에서 게를 손질하다 악어에게 끌려간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