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 소 2456’ 번호판 코란도스포츠 긴급 수배… 잔혹 살인사건 용의자 타고 있다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올라온 게시글
경찰, 지역 택시 기사 등에 긴급 요청
이하 커뮤니티 보배드림 게시글
이하 커뮤니티 보배드림 게시글

경찰이 특정 자동차번호까지 공개하면서 살인 용의자인 42세 남성을 쫓고 있다.

인천미추홀경찰처는 4일 카카오 T 택시 기사들이 이용하는 어플 ‘카카오 T 택시 기사용’에 이날 발생한 살인사건의 용의자에 대한 제보를 요청하는 글을 올렸다.

용의자는 안경을 가끔 착용하는 신장 168cm의 42세 남성 A 씨다. A 씨는 이날 오전 12시 30분쯤 인천 미추홀구에서 살인 사건을 일으켰다.

경찰에 따르면 인천시 미추홀구 관교의 한 다세대주택 근처 도로에서 여성이 흉기에 찔려 쓰러져 있다는 내용의 행인 신고가 4일 오전 12시 37분쯤 119에 접수됐다. 119구급대와 경찰은 현장으로 출동해 도로에 쓰러져 있는 60대 여성 B 씨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B 씨는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태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구급대와 경찰은 B 씨가 거주하는 다세대주택의 거실에서 B 씨 딸인 C 씨(40대)도 흉기에 찔려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C 씨는 구급대의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숨진 C 씨는 A 씨의 아내다. 경찰은 용의자 A 씨가 아내와 장모를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것으로 보고 뒤를 쫓고 있다.

해당 사건 관련 내용은 보배드림 등 인터넷 커뮤니티에도 확산했다.

경찰은 용의자 A 씨가 도주 당시 스포츠머리에 감색(곤색) 반소매 티, 곤색 긴바지, 어두운색 운동화를 신은 채 코란도 스포츠 차(82소 2456, 쥐색)를 타고 있었다고 밝혔다. A 씨가 현금을 소지하고 있는 까닭에 택시를 이용할 가능성도 추정했다.

경찰은 지역 택시 기사 등에게도 협조를 요청한 상태다.

경찰은 A 씨 혹은 그의 차량을 목격하면 미추홀경찰서 형사과 강력2팀(032-717-9128)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